수면 위 내시경 통지표와 함께 온 선물


“바렛 모양을 보니 누군지 알겠네요. 하트 모양이잖아요.”의사가 컴퓨터에서 내 위 사진을 보더니 한 마디를 했다. 일 년에 한 번 외래진료로 만나는 나를 의사가 못 알아보는 건 당연했다. 위 사진을 보고 나서 의사가 한 말은 10년차 환자인 내가 처음 들어보는 말이었다. “어, 정말이요. 하트 모양이라고요?”나는 고개를…

Source